최종편집시간 : 2020년 01월 24일 16:32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HDC현산, 서울 보문5구역 재개발 시공사 선정

98% 득표율 기록…2021년 4월 착공 및 분양 예정

최수진 기자 (csj890@ebn.co.kr)

등록 : 2019-12-13 14:56

▲ 서울특별시 성북구 보문5구역 투시도. ⓒHDC현대산업개발
HDC현대산업개발은 서울특별시 성북구 보문5구역 주택재개발정비사업의 시공사로 선정됐다고 13일 밝혔다.

보문5구역 주택재개발정비사업조합은 지난 12일 보문동 주민센터에서 시공사 선정 총회를 열고 HDC현대산업개발을 최종 확정했다. HDC현대산업개발은 약 98%의 득표율을 기록했다.

이달 관리처분인가(예정)를 시작으로 2020년 8월 이주 및 철거, 2021년 4월 착공 및 분양, 2023년 9월 준공이 계획이다.

보문5구역 주택재개발정비사업은 서울시 성북구 보문동1가 196-11번지 일대에 지하 2층~지상 27층, 2개동 199세대를 신축하는 프로젝트다. 총 공사비는 575억원이다.

보문5구역은 6호선 보문역과 우이선 경전철이 바로 앞에 위치해 있는 더블역세권이다. 또 단지 바로 앞에 성북천이 맞닿아 있어 주거환경이 우수하다는 평가다.

HDC현대산업개발 관계자는 "보문5구역 주택재개발정비사업을 진행해 지역의 랜드마크로 조성하고 앞으로 진행할 수주에도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HDC현대산업개발은 올해 도시재생부문에서 총 5개 단지, 약 8370여억원 규모의 수주실적을 기록했다.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