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20년 05월 05일 17:06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아시아나항공, 강서구 장애인 단체에 800만원 기부

사내 바지회로 모은 중고물품 재판매 수익금 전달

이경은 기자 (veritas@ebn.co.kr)

등록 : 2019-12-16 08:41


아시아나항공이 사내 바자회를 통해 걷힌 수익금 800만원을 16일 '서울장애인부모연대 강서지회'를 방문해 기부했다고 발표했다.

이 단체는 아시아나항공이 지난 2015년부터 '사랑나누기 캠페인' 수익금을 지원해 온 곳으로 지원금은 장애인 재활치료 지원 비용으로 사용될 계획이다.

아시아나항공이 2013년부터 실시해온 '사랑나누기 캠페인'은 임직원들로부터 의류, 잡화, 도서 등 사용하지 않는 물품을 기부 받는 사회공헌 캠페인이다. 걷힌 물품들을 비영리단체 '아름다운가게'에 위탁 판매를 맡겨 걷힌 수익금으로 사회공헌활동을 실시해왔다.

올해 역시 10월 한 달간 2038명의 임직원이 참여해 2만5000점의 물품을 기부했다. 특히 이번 캠페인은 참여인원이 전년 대비 41%, 기부 물품은 91% 증가해 역대 최대 실적을 기록했다.

이날 직접 수익금을 전달한 아시아나항공 커뮤니케이션부문 담당 조영석 상무는 "'사랑나누기 캠페인'은 중고 물품의 자원 재순환과 판매 수익금으로 소외계층을 지원해 사회적으로나 경제적으로나 의미가 있는 사회공헌활동"이라며 "매년 동참하는 인원과 기부 물품들이 더욱 늘어나 임직원들의 뜨거운 관심을 다시금 실감할 수 있었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