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20년 02월 24일 17:02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LS전선아시아, 연간 최대 실적 달성

전년비 매출 18%·영업익 44% 증가

이돈주 기자 (likethat99@ebn.co.kr)

등록 : 2020-01-17 11:18

▲ LS전선아시아 베트남 생산법인 LS-비나 전경.ⓒLS전선아시아
LS전선아시아가 연간 최대 실적을 달성했다.

LS전선아시아는 17일 지난 2019년 누적매출 5203억원과 영업이익 260억원의 잠정 실적을 기록했다고 공시했다. 이는 작년 동기 대비 각각 18%와 44%가 증가한 수치다.

4분기 매출은 직전분기 대비 약 8% 감소한 1258억원으로 계절적 요인이 반영된 것으로 보인다. 반면 고부가 PJT들이 4분기부터 반영돼 수익성이 개선되며 영업이익은 전분기 대비 9% 증가한 69억원으로 최대실적을 경신했다.

회사 관계자는 "베트남 경기부흥으로 총생산은 늘고있는 반면 전력공급 부족현상은 심화되고 있다"며 "회사는 이에 대응해 지속적인 설비투자를 진행하고 있다"고 말했다.

LS전선아시아는 베트남 2개 생산법인(LS-비나·LSCV)과 미얀마 생산법인(LSGM)의 지주사다. LS-비나는 고압(HV)과 중압(MV) 등 전력 케이블과 전선 소재를 생산한다.

LSCV는 UTP·광케이블 등 통신케이블과 MV 전력케이블을 생산하며 LSGM은 LV(저압) 전력 케이블과 가공선을 만들고 있다.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