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20년 04월 07일 19:02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신세계百 대구점 확진자 발생에 26일부터 휴점

구변경 기자 (bkkoo@ebn.co.kr)

등록 : 2020-02-25 21:37

▲ 신세계백화점 대구점 [사진=신세계백화점]
신세계백화점은 대구점 협력사원이 코로나19 확진자로 최종 판정을 받아 해당 매장을 25일 오후 7시 조기 폐점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대구점은 26일부터 임시휴점 한다.

신세계백화점에 따르면 이 사원은 대구점 내 브랜드 매장 직원으로 코로나19 확진자와 접촉한 바 있어 지난 20일부터 자가격리 중이었다. 신세계 대구점은 해당 협력사원이 확진자와 접촉했다는 사실을 통보 받은 후 즉시 귀가 조치했으며 이후 출근시키지 않았다.

신세계는 확진 판정과는 별도로 20일 방역작업을 했다.

신세계 관계자는 "코로나19 확산 방지와 고객 및 직원 안전을 위해 선제적인 방역활동과 위생관리에 만전을 기할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