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20년 05월 05일 17:06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농협은행도 '착한 임대인 운동' 동참

신주식 기자 (winean@ebn.co.kr)

등록 : 2020-03-04 10:32

NH농협은행은 코로나19 피해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의 고통을 분담하기 위해 '착한 임대인 운동'에 동참한다고 4일 밝혔다.

이에 따라 오는 4월부터 3개월간 농협은행이 소유·임대 중인 대구·경북지역 부동산에 대해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의 임대료를 전액 면제하고 다른 지역은 월 100만원 한도에서 임대료의 30%를 감면한다.

농협은행은 지난달 27일부터 코로나19 피해 중소기업·소상공인을 대상으로 6000억원 규모의 금융지원을 실시하고 있으며 대구·경북지역 자동화기기 이용수수료를 면제하는 등 지원에 나서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