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20년 05월 05일 17:06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삼성전자, 반려동물 털·냄새 제거 공기청정기 출시

반려동물 냄새 유발 3가지 성분 99% 이상 제거
'무풍큐브 펫케어' 이어 '블루스카이' 라인 확장

손병문 기자 (moon@ebn.co.kr)

등록 : 2020-05-04 11:00

▲ 삼성전자 모델이 반려동물을 키우는 가정에 최적화된 공기청정기 '무풍큐브 펫케어(Pet Care)' 신제품을 소개하는 모습

삼성전자가 반려동물을 키우는 가정에 최적화된 '펫케어(Pet Care) 전용 공기청정기'를 4일 출시했다.

이 제품은 공기청정 기능은 물론 반려동물 냄새를 99% 이상 제거해 주는 '탈취 전문필터'가 탑재됐다. '펫 전용 모드'를 사용하면 풍량을 증가시켜 공기 중에 날리는 털을 효과적으로 제거한다.

삼성 펫케어 공기청정기에 탑재된 탈취 필터는 특허 받은 활성탄 촉매 기술을 적용했다. 탈취 효율은 국내 유일 제품 시험·인증 기관인 인터텍(Intertek)에서 인증 받았다.

'무풍큐브 펫케어'는 2가지 모델(청정면적 90㎡∙94㎡)로 출고가는 110만원~130만원. '블루스카이 펫케어(청정면적 57㎡)'도 내달 출시될 예정이다.

이기호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 전략마케팅팀 상무는 "반려동물을 가족 구성원으로 생각하는 펫팸족을 위해 소비자로부터 사랑 받아온 공기청정기에 반려동물 특화 기술을 적용했다"며 "다양한 라이프스타일은 물론 반려동물 연구를 지속해 쾌적한 실내 환경을 만드는데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