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20년 03월 29일 15:39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부영그룹, 우즈베키스탄에 디지털피아노 2000대 기증

한국 노래 담아 사회공헌활동·문화교류 동시에

김재환 기자 (jeje@ebn.co.kr)

등록 : 2019-04-17 17:19

▲ 지털피아노 기증식 행사에 참석한 우즈베키스탄 학생들이 한국의 졸업식 노래를 연주하는 모습ⓒ부영

국내외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펼치고 있는 부영그룹이 우즈베키스탄에 한국 노래가 담긴 디지털피아노를 기증했다.

부영그룹은 지난 16일 오후(현지시간) 우즈베키스탄 수도 타슈겐트 유니버설 스포츠 센터에서 디지털피아노 2000대 기증식을 가졌다고 17일 밝혔다.

이번 기증은 교육문화 인프라 지원 사회공헌활동 일환으로 마련됐다. 디지털피아노에는 '졸업식 노래'와 '아리랑', '고향의 봄' 등 한국 노래가 담겼다.

이날 행사에는 부영그룹 이중근 회장을 대신해 신현석 고문과 아그리피나 신 우즈베키스탄 유아교육부 장관, 세르마토프 국민교육부 장관 등 500여명이 참석했다.

신현석 고문은 "디지털피아노 기증으로 우즈베키스탄에 교육 문화 인프라가 구축되고 양국 간 문화적 교류가 활짝 꽃 피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부영그룹은 이 밖에도 교육·학술, 재난구호, 문화지원, 소외된 이웃돕기 등 각종 분야에서 사회공헌활동을 펼치고 있다.

부영그룹이 지금까지 사회에 기부한 금액은 약 7600억원으로 지난 2014년에는 국내 500대 기업 매출 대비 기부액 1위를 기록한 바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