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9년 07월 16일 08:01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넷마블, '일곱 개의 대죄: 그랜드 크로스' 한·일 정식 출시

안신혜 기자 (doubletap@ebn.co.kr)

등록 : 2019-06-04 14:16

▲ ⓒ넷마블

넷마블은 기대작 '일곱 개의 대죄: 그랜드 크로스'를 한국과 일본에서 구글 플레이와 애플 앱스토어를 통해 정식 출시했다고 4일 밝혔다.

일곱 개의 대죄: 그랜드 크로스는 원작자 스즈키 나카바의 만화를 바탕으로 한 일본 애니메이션 '일곱 개의 대죄' IP(지식재산권)를 활용한 모바일 RPG다. 이용자가 직접 일곱 개의 대죄의 주인공이 돼 원작 세계를 탐험하며 스토리를 진행하는 어드벤쳐 방식의 게임이다. 최고 수준의 그래픽을 바탕으로 3D 애니메이션을 보는 듯한 화려한 필살기 연출이 특징이다.

출시를 앞두고 진행한 사전등록은 한국과 일본에서 총 600만 명을 돌파하며 흥행 기대감을 높였다. 한국과 일본에서 각각 270만 명과 330만 명을 기록하면서 달성한 수치다.

또 일곱 개의 대죄: 그랜드 크로스는 지난 3일 출시 전 다운로드가 가능한 사전 다운로드를 실시했다. 론칭 전임에도 한국과 일본의 애플 앱스토어에서 인기 무료 다운로드 랭킹 1위를 달성했다.

넷마블은 한국과 일본 사전등록에 참가한 모든 이용자들에게 주인공 캐릭터(멜리오다스), 다이아(게임 재화) 등의 보상을 지급한다. 더불어 사전등록이 성황리에 진행되면서 엘리자베스 캐릭터의 일반 코스튬과 헤어스타일을 바꿀 수 있는 뷰티 코스튬 등 특별 추가 보상도 함께 제공한다.

박영재 넷마블 사업본부장은 “일곱 개의 대죄는 올해 가장 큰 넷마블의 기대신작 중 하나”라며 “애니메이션 원작의 특성을 살린 수집형 RPG로 원작의 팬들 뿐만 아니라 원작을 모르시는 분들도 재미있게 즐길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