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9년 08월 20일 17:11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신한금융투자 "혁신금융 서비스 제공해요"

카사코리아와 '디지털 부동산 수익증권 유통플랫폼' MOU
신한금투, 카사코리아 플랫폼 이용자 계좌개설 서비스 지원

김채린 기자 (zmf007@ebn.co.kr)

등록 : 2019-06-13 16:23

▲ 신한금융투자 관계자와 카사코리아 관계자가 '디지털 부동산 수익증권 유통플랫폼' 업무협약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신한금융투자

신한금융투자(대표이사 김병철)는 금융위원회의 '혁신금융 서비스'로 지정된 카사코리아 (대표이사 예창완)와 디지털 부동산 수익증권 유통 플랫폼 서비스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3일 (목) 밝혔다.

카사코리아는 협약을 맺은 부동산 신탁회사가 발행한 부동산 유동화 수익증권을 전자증서 형태로 투자자에게 제공하고 이 전자증서를 블록체인 기반의 스마트 컨트랙트 기술을 활용해 투자자들이 서로 거래할 수 있는 플랫폼을 제공한다. 신한금융투자는 카사코리아의 플랫폼 이용자를 위한 계좌개설 서비스를 지원할 계획이다.

또 신한금융투자는 자금의 이동 및 거래의 신뢰도를 높이는 블록체인 기술을 증권사 최초로 적용해 전자증서의 매매를 기록하는 분산원장을 카사코리아와 공동 운영한다.

현주미 신한금융투자 디지털사업본부장은 "금융시장 질서 안정성과 보안 및 절차에 유의하고 자산보호 및 계좌 연동 시스템을 지원해 혁신 금융서비스가 조기에 자리잡을 수 있도록 투자자보호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