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20년 05월 05일 17:06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세븐일레븐, 친환경 전기차 충전 인프라 구축 MOU

구변경 기자 (bkkoo@ebn.co.kr)

등록 : 2019-06-20 16:24

▲ [사진=세븐일레븐]
편의점 세븐일레븐은 지난 19일 '한국전기차충전서비스'와 함께 친환경 전기차 충전소 설치 및 서비스 제공을 위한 상호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0일 밝혔다.

이번 협약식은 정승인 세븐일레븐 대표, 김시호 한국전기차충전서비스 대표, 안규동 세븐일레븐 영업본부장 등 20여명의 주요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세븐일레븐 본사(서울 중구 수표동 소재)에서 진행됐다.

최근 미세먼지를 비롯한 환경에 대한 국민적 관심이 높아지면서 친환경 전기자동차를 찾는 소비자들 수요가 점차 증가하고 있다.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지난해 전기차 누적 보급 대수는 5만5756대로, 2017년 2만5108대 보다 두 배 이상 증가했다.

세븐일레븐은 한국전기차충전서비스와 이번 업무 협약을 통해 미세먼지 저감 및 친환경 자동차 보급 사업에 적극 동참하기로 했다. 우선 오는 9월 수도권 4곳, 지방 2곳 총 6개 점에 전기차 충전소를 설치하고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정승인 세븐일레븐 대표이사는 "편의점이 각종 생활 편의 플랫폼으로 자리잡은 만큼 앞으로도 소비자들의 편익을 위한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해 나가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