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9년 11월 20일 11:30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갤러리아百, 대전에 VIP 플랫폼 '메종 갤러리아' 오픈

구변경 기자 (bkkoo@ebn.co.kr)

등록 : 2019-06-27 09:11

▲ [사진=한화갤러리아]
한화갤러리아가 업계와는 차별화된 VIP 고객 공략을 위해 오는 9월 말 대전시 유성구 도룡동에 '메종 갤러리아'를 오픈한다고 27일 밝혔다.

이는 백화점 내에 마련된 VIP 전용 공간이 백화점을 벗어나 외부 주요 상권에 오픈하는 형태다.

'메종 갤러리아' 연면적 1024m2(약 310평)에 총 5개의 층(B1F~4F)으로 이뤄졌다. 공간은 휴식에 초점을 맞춘 클럽라운지를 중심으로 이용 대상 및 공간의 활용 방법에 따라 ▲VIP 라운지(휴식) ▲컨셉&팝업스토어(전시 및 판매) ▲프라이빗룸(1:1 커스터마이징 서비스) ▲멀티룸(강연, 행사 등) 등 4가지 공간으로 구성된다.

갤러리아 VIP 고객은 VIP 전용 라운지에서 휴식하고 갤러리아가 큐레이팅한 아이템과 예술 작품 등을 관람하고 구매하며 프라이빗 공간에서 1:1 커스터마이징 서비스 등 특별한 개인별 맞춤 서비스를 제공받는다.

이 외에도 지하 1층과 지상 1층에는 갤러리아의 프리미엄 콘텐츠를 보여주는 전시 공간과 최근 라이프스타일 상품에 대한 관심 증가 추세를 반영해 가구를 중심으로 인테리어 소품, 책과 커피 등을 소개하는 쇼룸을 구성, 2개 층은 지역 주민 누구나 방문해 이용할수 있다.

내∙외부디자인은 자연의 색과 빛이 최대로 발현되면서 인위성을 배제해 정제된 아름다움을 느낄 수 있는 '노블 홈 (Noble Home)' 콘셉트로 선보일 예정이다.

갤러리아는 메종 갤러리아 오픈으로 타 유통업체와 명확한 차별화에 나선다는 방침이다.

갤러리아는 1990년 국내 최초로 업계에 명품관 개념을 도입하고, VIP 고객 관리에 특화된 강점을 보여왔다. 이러한 배경 하에 갤러리아가 새로운 VIP 마케팅 플랫폼이자, 신성장동력으로 내세운 메종 갤러리아는 업계로부터 많은 이목을 끌 것으로 예상된다.

갤러리아 관계자는 "갤러리아의 새로운 플랫폼인 온 더 스트리트는 향후 타겟∙콘텐츠∙지역에 따라 세부 사업모델을 추가적으로 구현하는 등 확대해 나갈 예정"이라며 "미래 핵심 고객층을 감안한 신규 사업을 통해 갤러리아의 브랜드 가치를 제고할 것"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