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9년 10월 23일 17:23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코스피, 금리인하 기대에 2080선 회복

코스피 시장서 외국인 3636억원어치 순매수

박소희 기자 (shpark@ebn.co.kr)

등록 : 2019-07-11 16:21


코스피가 11일 금리 인하 기대감에 1% 넘게 상승 마감했다.

이날 코스피는 전 거래일보다 21.80포인트(1.06%) 오른 2080.58에 거래를 마쳤다.

지수는 전장보다 11.81포인트(0.57%) 오른 2070.59로 시작해 상승 폭을 키웠다.

제롬 파월 미국 연방준비제도(Fed·연준) 의장이 비둘기파(통화완화) 취지 발언을 하자 증시가 반등한 것으로 파악된다.

파월 의장은 10일(현지시간) 미국 하원 금융서비스위원회에 출석해 "무역 긴장과 글로벌 성장 우려 같은 불확실성이 경제 전망을 계속해서 짓누르고 있다"며 '적절한 대응'을 강조, 기준금리 인하를 시사했다는 평가가 나왔다.

코스피 시장에서 외국인이 3636억원어치를 순매수했다. 이는 지난 3월 22일(5031억원) 이후 석달여 만에 가장 높은 수치다. 반면 개인과 기관은 각각 1977억원, 1775억원을 순매도했다.

시가총액 상위주 중에서 SK하이닉스(3.57%), 신한지주(1.61%), 현대차(1.46%), 삼성전자(1.43%), 셀트리온(1.32%), LG화학(1.04%), 삼성바이오로직스(0.67%) 등이 올랐다.

POSCO(-0.84)는 내렸고 현대모비스와 SK텔레콤은 보합세로 마감했다.

코스닥지수는 전장보다 10.19포인트(1.53%) 오른 677.09로 마감했다.

지수는 3.08포인트(0.46%) 오른 669.98로 개장해 오름세를 이었다.

코스닥시장에서는 기관이 342억원을 순매수했다. 반면 외국인과 개인은 각각 196억원과 36억원을 순매도했다.

시총 상위주 중에서는 SK머티리얼즈(6.58%), CJ ENM(3.00%), 케이엠더블유(1.90%), 셀트리온헬스케어(0.76%) 등이 올랐다.

펄어비스(-3.27%), 메디톡스(-1.96%), 휴젤(-1.12%), 헬릭스미스(-0.58%) 스튜디오드래곤(-0.43%) 등은 내렸다.

서울 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8.1원 내린 1173.5원을 기록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