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20년 05월 05일 17:06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기아차, 2분기 영업익 5336억원 전년비 51.3%↑

판매 감소 불구 매출 증가…텔루라이드 쏘울 판매 호조

박용환 기자 (yhpark@ebn.co.kr)

등록 : 2019-07-23 10:10

▲ 텔루라이드ⓒ기아자동차

기아자동차의 2분기 영업이익이 크게 늘었다.

기아차는 23일 서울 양재동 본사에서 2019년 2분기 기업설명회(IR)를 열고 영업이익이 5336억원으로 전년동기대비 51.3% 증가했다고 밝혔다.

글로벌 판매(도매기준)는 70만대로 전년동기대비 5.0% 줄었들었지만 매출액은 14조5066억원으로 3.2% 늘었다.

국내 판매는 12만7405대로 10.9% 감소했고 해외는 57만5328대로 3.6% 줄었다. 판매감소에도 불구하고 최근 미국 시장에 투입한 텔루라이드와 쏘울 등 수익성 높은 신규 SUV 모델의 판매호조와 원-달러 환율 상승 등에 힘입어 매출액은 증가했다.

이에 따라 영업이익률은 1.2%포인트 상승한 3.7%를 기록했다.

경상이익과 당기순이익은 각각 전년 대비 47.5%, 52.3% 증가한 6557억원, 5054억원을 실현했다.

기아차는 2019년 상반기 △매출액 26조9510억원(전년 동기 比 1.2%↑) △영업이익 1조1277억원(71.3%↑) △경상이익 1조6004억원(67.0%↑) △당기순이익 1조1545억원(51.1%↑) 등으로 집계됐다.

기아차의 올해 상반기 판매는 △국내에서 전년 대비 9.3% 감소한 24만 2870대 △해외에서 전년 대비 0.8% 감소한 110만 9759대 등 △글로벌 시장에서 전년 대비 2.4% 감소한 135만 2,629대를 기록했다. (도매 기준)

해외 주요 권역별로는 △북미에서 전년 상반기 대비 2.3% 증가한 38만 3192대 △유럽에서 1.0% 증가한 27만 391대 △중국에서 16.4% 감소한 14만 4472대 △러시아, 중남미, 아프리카/중동, 아시아 등 기타 시장에서 2.7% 증가한 31만 1704대를 판매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