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20년 02월 26일 18:28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CU, 대구은행과 '디지털 마케팅 및 업무혁신' MOU

구변경 기자 (bkkoo@ebn.co.kr)

등록 : 2019-07-24 09:40

▲ BGF리테일 류왕선 상품·해외사업부문장(오른쪽에서 네번째)과 대구은행 김윤국 경영기획본부장 등이 협약 체결 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BGF]
편의점 CU를 운영하는 BGF리테일은 대구은행과 디지털 마케팅 및 업무 혁신을 위한 전략적 업무제휴(MOU) 협약을 체결했다고 24일 밝혔다.

이날 업무 협약식은 BGF리테일 류왕선 상품·해외사업부문장과 대구은행 김윤국 경영기획본부장 등 양측 관계자 1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서울 강남구 삼성동 BGF 본사에서 진행됐다.

​양측은 이번 협약을 통해 양사의 마케팅 및 데이터 분석 역량을 모아 CU가맹점의 매출 향상 및 금융서비스 활성화를 위해 노력하게 된다. 우선 대구은행 고객이 전국 CU가맹점 CD·ATM기 이용 시 대구은행 CD-ATM기 수수료가 적용된다.

또한 양사가 보유한 디지털 플랫폼(CU:포켓씨유, 대구은행:아이엠샵) 및 오프라인 매장을 활용해 결제행사 및 상품 홍보 등 마케팅 전반에 힘을 모으기로 했다.

이를 통해 보다 효율적인 마케팅 전개는 물론, 다양화되는 고객 니즈에 맞춘 상품· 서비스 개발을 통해 양사 간 매출 시너지를 기대하고 있다.

이밖에도 양측은 대구지역 교통카드인 유페이(U-PAY)의 서비스 지원과 신규 사업·서비스 개발 등에도 협력해 나가기로 했다.

류왕선 BGF리테일 상품∙해외사업부문장은 "유통과 금융간 협업을 통해 CU가맹점주에게 보다 차별화된 마케팅 지원이 가능해져 가맹점의 추가 매출 효과가 기대된다"며 "앞으로도 이종 간 영역을 뛰어 넘는 업무제휴를 통해 디지털 시대에 어울리는 차별화된 마케팅을 전개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