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9년 09월 19일 16:58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LG전자, '제4회 LG컵 국제여자야구대회' 개최

2014년부터 한국여자야구연맹과 국내 유일 국제여자야구대회 공동 주최
22일부터 5일간 7개국 8개팀이 경기도 이천 LG챔피언스파크서 열전 돌입

조재훈 기자 (cjh1251@ebn.co.kr)

등록 : 2019-08-11 10:00

▲ ⓒLG전자

LG전자는 한국여자야구연맹과 '제4회 LG컵 국제여자야구대회'를 공동 주최한다고 11일 밝혔다.

이 대회는 경기도 이천시 LG챔피언스파크에서 오는 22일부터 26일까지 열리며 한국(2개팀), 미국, 대만, 홍콩, 호주, 유럽, 일본 등 7개국 8개팀 170여 명의 선수들이 참가해 열전을 벌인다.

특히 올해는 프랑스, 영국, 네덜란드 출신 선수들로 구성된 유럽팀이 처음 출전한다. 이 팀은 야구 불모지인 유럽에서 야구에 대한 남다른 열정으로 이번 대회에 참가하게 돼 의미가 크다.

이번 대회는 예선 조별 리그를 포함해 순위 결정전, 결승전 등 총 20경기가 펼쳐진다.

LG전자는 올해로 4회째를 맞는 이번 대회를 적극 알리기 위해 개막 전 국내 프로야구 경기에서 한국대표팀 선수들의 5개 구장 시구, 각국 대표선수들의 이색 시구 등 다양한 이벤트를 진행할 계획이다.

또 온라인에서는 배우 줄리엔강이 운영하는 유튜브 채널 '엔강 체험', 야구전문 유튜브 채널 '프로동네야구 PDB' 등에서 여자야구를 소개하는 재미있는 영상을 제작해 배포한다.

한국대표팀은 이번 대회뿐만 아니라 올해 11월 9일부터 15일까지 중국 중산시에서 개최되는 '2019 제2회 BFA(Baseball Federation of Asia) 여자야구아시안컵'에도 출전한다. 대회 결과에 따라 'WBSC(World Baseball Softball Confederation) 여자야구월드컵 2020'에 아시아 지역을 대표해 참가할 나라가 결정된다.

이번 대회 주요 경기는 MBC 스포츠플러스 채널과 LG전자 공식 페이스북 및 유튜브 채널 등을 통해 중계된다.

LG전자는 국내 여자야구 저변 확대를 위해 한국여자야구연맹 등과 손잡고 2012년 'LG배 한국여자야구대회'를 만들었다. 2014년에는 국내 유일의 국제여자야구대회인 'LG컵 국제여자야구대회'도 신설했다. LG배는 매년, LG컵은 홀수해마다 열리고 있다.

전명우 LG전자 경영지원그룹장 부사장은 "여자야구에 대한 관심이 선수들에게 큰 힘이 된다"며 "한국 여자야구의 저변 확대와 발전을 위해 적극 지원할 것"이라고 강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