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20년 03월 28일 14:34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민원기 과기정통부 2차관 "日 수출규제 전화위복 기회로"

과기정통부, 日 수출규제 ICT분야 영향 점검회의 개최
ICT산업에 미치는 영향 점검 및 지원방안 논의

황준익 기자 (plusik@ebn.co.kr)

등록 : 2019-08-12 16:30

▲ 민원기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제2차관(사진 맨 왼쪽)이 지난 4월 1일 오후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SK텔레콤 분당사옥을 방문해 운용실에서 한상혁 SK텔레콤 코어2팀장으로부터 이동전화 서비스 운용현황에 대해 설명 듣고 있다.ⓒ과학기술정보통신부
민원기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제2차관은 12일 "일본의 수출규제를 전화위복의 기회로 삼아 우리 모두 비상한 각오로 ICT 산업의 뿌리를 튼튼히 하기 위해 최선을 다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민 차관은 이날 한국정보통신진흥협회에서 정보통신기술(ICT) 분야 주요 유관기관 및 협·단체와 '일본 수출규제에 따른 ICT분야 영향 점검회의'를 주재하며 이같이 밝혔다.

이번 회의에서는 지난 7일 공표된 일본 정부의 '백색국가 배제 결정'에 따른 ICT 분야 영향을 점검하고 유관기관들의 유기적 대응체계 구축 등 ICT 산업에 대한 지원방안을 논의했다.

과기정통부와 전략물자관리원(산업통상자원부 산하)은 일본 수출규제에 따른 영향과 '소재·부품·장비 경쟁력 강화 방안' 등 정책을 설명하며 범정부적 대응현황을 공유했다.

회의에 참석한 유관기관 및 협·단체들도 각 기관별 역할에 따라 이번 수출규제로 인한 ICT 분야 기업들의 피해 최소화를 위해 유기적 대응을 약속했다.

민 차관은 "유관기관들이 상시 소통·협력해 적기에 대응함으로써 ICT 기업의 어려움을 덜어주는 역할을 수행할 것"을 당부했다.